여보, 그건 무엇에 쓰는 물건인고?

“남편들, 아내의 화장대에 입성하다”

‘뭐 이렇게 많이 쓰냐’, ‘이건 어디에 쓰는 거냐’ 말 많은 남편들을 아내의 화장대 앞에 앉혔다.

 

 

곽 범(31세, 개그맨 남편)

다년간의 분장 경험으로 때려 맞추는 직감파,

 

 

이장혁(47세, 변리사 남편)

패키지에 나온 네이밍을 분석해서 잘도 맞추는 분석파,

 

 

최진혁(35세, 회사원 남편)

일단 써보고 보는 행동파까지.

 

 

….

….

 

 

 

 

과연 그들은 아내 화장대 위, 물건들의 용도를 얼마나 맞출 수 있을지 궁금하다면?

 

지금 바로 영상을 확인하세요!

인기기사

GET 더보기

@styler_mag

Instagram has returned invalid dat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