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키지 없이 벌거벗은 비누들

주방세제, 샴푸, 보디 클렌저 등 플라스틱 패키지에 담는 것이 당연하다고 여겼던 세정제 시장에 다 쓰고 나서도 쓰레기를 전혀 남기지 않는 ‘바’ 형태의 선택지가 늘어나고 있다. 심지어 이렇게 예쁘기까지!


FACIAL BAR

어글리솝 더 레드팜 올인원 순비누 색소, 방부제, 응고제 등을 첨가하지 않고 식물성 오일, 물, 가성소다 등 5가지 재료로만 만든 순비누다. 습진, 건선 환자 등이 사용해도 좋다. 9천9백원.
온그리디언츠 클렌징 볼 코코넛 유래의 천연 계면활성제와 수분 농축 에센스로 만들어 일반 고체 비누 대비 피부 땅김이 적다. 클렌징 볼은 그린티, 시카(병풀), 버터플라이피(나비콩꽃) 세 가지 소재로 나뉜다. 2만원.
톤28 얼굴 씻을거리 3만5000건 이상의 피부를 분석해 만든 비누로 방부제, 합성 계면활성제를 첨가하지 않았다. 피부 타입에 따라 선택 가능. 1만1천원.
한아조 칩스 펌킨 브랜드의 ‘온리원’ 비누를 작고 얇게 커팅했다. 종이비누처럼 한 장씩 꺼내서 사용할 수 있으며, 외출 시 휴대하기 좋다. 항산화제인 베타카로틴이 풍부해 거친 피부를 부드럽게 만들어준다. 7천원.
멜릭서 페이스 앤 바디 솝 올리브 오일, 알로에베라 추출물 등 식물성 원료를 비롯해 자연 성분 94%의 약산성 비누로 온 가족이 사용할 수 있다. 시트러스 허트 향과 새벽의 숲을 닮은 시더우드 향 두 제품이 있다. 1만2천원.
동구밭 가꿈비누 올바른 환경에서 자라는 식물 원재료를 공급받아 정성껏 만드는 비누. 발달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1000시간의 기다림 끝에 CP 공법의 숙성 비누를 완성한다. 5천원.
한아조 테라조 PCE 한아조의 11가지 비누 조각을 모아 더욱 아름다운 형태로 탄생시킨 비누 ‘테라조’. 편지 형식의 패키지에 소비자, 자연을 향한 브랜드의 따뜻한 마음이 담겼다. 4천5백원.
온도 구절초 수분 클렌징 바 구절초 추출물, 오트밀, 호호바씨 오일 등 식물 성분으로 만들었다. 인공 계면활성제를 넣지 않아 순하면서도 말끔한 세정력을 자랑하며, 세안 후에도 피부가 촉촉하다. 1만9천원.
다조 천연비누 습도 28’%의 저온 환경에서 1000시간가량 건조, 숙성해 만든다. 제주 마유를 주원료로 사용하며 히말라야 소금, 갈매보리수나무 열매, 어성초, 대나무 참숯 등 4종류가 있다. 2만원.

DISH WASHING

톤28 주방 씻을거리 솝베리 사포닌 성분으로 천연 세정 거품을 만들어내는 솝베리 열매가 설거지 바 하나 만드는 데 무려 20g 가까이 들어간다. 8천원.
꽃마리 주방용 팜프리솝 순식물성 원료, 천연 원료를 사용해 맨손으로 설거지를 해도 무리가 없다. 코코넛 오일은 풍성한 거품을, 라임 오일은 항균력을 책임진다. 8천원.
히어메이드 안심 설거지 비누 친환경 비누는 보통 세정력이 떨어진다는 인식이 있는데, 히어메이드는 탄산소다를 첨가해 이 단점을 보완했다. 풍부한 거품도 장점. 6천5백원.
샘크래프트 설거지 비누 밥 밥이라는 이름처럼 쌀가루, 쌀겨 분말로 만든다. 물을 묻혀 몇 번 문지르면 풍성한 거품이 생겨 기름기를 쉽게 제거할 수 있다. 6천8백원.
동구밭 올바른 설거지 워싱바 검은깨 가루, 소금과 설탕이 불순물과 기름때를 깔끔하게 제거한다. 천연 레몬 에센셜 오일로 은은한 향도 잡았다. 6천원.
스페이스선 촌스러운 주방 비누 단단하게 만들어 물에 자주 닿아도 쉽게 무르지 않는다. 석유계 합성 계면활성제, 표백제 등을 배제하고 저온 숙성 공법으로 만들었다. 6천5백원.

PET CLEANSER

펌블펫솝 풋 케어 솝 핑크 칼라민 귀여운 호박 모양뿐만 아니라 성분에도 꼼꼼히 신경을 썼는데, 제품에 들어간 칼라민 파우더는 피부 진정, 트러블 완화에 탁월하다. 1만6천원.
어글리솝 더 코코넛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 유기농 코코넛 오일, 팜 오일을 주원료로 한다. 모질에 생기를 더하는 오일 성분이 반려견 피부 관리에도 도움을 준다. 1만2천원.
JR 센시티브포뮬라 샴푸바 포 캣 천연 식물성 오일로 고양이 털을 세심하게 관리하는 비누. 올리브 오일은 모질을 부드럽게 하고, 캐스터 오일은 뛰어난 항염·항박테리아 기능으로 피부를 지킨다. 1만5천원.
트망트망 반려동물을 위한 팜프리 비건 비누 아침구름 유기농 코코넛 오일을 사용해 부드럽고 순한 비누. 후각에 민감한 반려동물을 위해 인공 향료는 첨가하지 않았다. 강아지, 고양이 모두 사용 가능하다. 1만4천원.
마라피키 케어바 오리지널 코코넛유, 사과 등 천연 재료로 만들어 면역력이 약한 노령견, 피부가 예민한 반려견이 써도 좋다. 강아지 피부를 고려해 수소이온 농도를 중성인 pH 7로 맞췄다. 1만4천9백원.
아인솝 머드 팩 비누 핑크 팩 핑크 클레이로 만든 비누는 각질과 모질 케어에 효과적이다. 항산화 역할을 하는 로즈힙 추출물, 콜라겐, 석류 추출물이 반려견, 반려묘 피부를 건강하게 가꿔준다. 2만3천원.

SHAMPOO BAR

틴 노이 샴푸바 실리콘을 첨가하지 않아 샴푸를 할 때 뻣뻣함을 느낄 수 있으나 머리를 말리고 나면 부드러움을 유지한다. 5중으로 두피 장벽을 강화하고 수분과 영양을 지키는 세라마이드를 함유했다. 2만원.
라뷔게르 샴푸바 2세대 이탈리아 비누 장인들과 협업해 1세대 샴푸바의 화려한 성분을 걷어내고 핵심 원료에만 집중해 만들었다. 가격은 낮추고 비누의 갈라짐 현상은 현격하게 줄여 편리함을 강조한 샴푸바다. 7천원대.
JR 샴푸바 미국 뉴햄프셔주 콘니시에서 100% 핸드메이드로 만드는 비누로 다양한 컬러, 모질의 모발을 커버한다. 6가지 타입 모두 풍부한 거품과 쉽고 빠른 헹굼이 장점. 1만5천원.
아렌시아 샴푸바 전 세계 청정 지역에서 찾은 식물성 원료로 제조하는 브랜드의 이념을 담았다. 사해소금, 보성녹차 등 자연에서 유래한 성분으로 샴푸바 라인업을 꾸렸다. 2만원대.
에리제론 올인원 비건 샴푸볼 설페이트계 계면활성제, 실리콘, 인공 향료를 사용하지 않아 순하고 안전한 제품. pH 5.5의 약산성을 띠어 탈모나 트러블 없이 두피의 균형을 맞춰준다. 고농축 제품이어서 하나를 2~3개월 사용할 수 있다. 1만9천2백원.
톤28 머리 감을거리 샴푸, 비누 생산 기준이 아닌 화장품 품질 기준으로 연구해 만든 샴푸바. 천연 성분으로 빚었으며 헤어 타입, 기능, 길이에 따라 4가지 제품 중 선택 가능하다. 1만원대.
JR 컨디셔너 바 버진 코코넛 오일, 유기농 아르간 오일을 넣어 모발의 윤기, 영양, 탄력감을 강조한 제품. 2만5천원.
프리바 린스바 매실 추출물과 피마자씨, 베르가모트 오일, 천연 색소를 사용했으며, 인공 경화제를 넣지 않아 표면은 거칠지만 그만큼 순한 제품이다. 1만2천5백원.
어글리솝 더 님 샴푸바 세안, 샤워, 샴푸가 모두 가능한 올인원 비누로 진정한 미니멀리스트 겸 제로 웨이스터에게 추천한다. 식물성 오일, 가성소다, 물로만 만들어 예민한 피부나 붉은 두피에 좋다. 1만1천원.

Contributing Editor 유승현, 김지수
Photographer 정석헌

82
인기기사

GET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