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 섬머캠프를 계획중이라면?

2006년 일곱 살 난 큰아들 민재와 16개월 된 둘째 아들 민우를 데리고 3개월간 캐나다 밴쿠버를 여행한 이지영씨. 이 경험을 토대로 이후 6년간 매년 여름을 밴쿠버에서 보냈다. 아이는 지역 아이들과 캠프를 즐기고 엄마는 공원에서 휴식을 만끽하는 캐나다 롱 스테이!

 

캐나다에서의 일상은 7~8월은 캐나다의 방학기간이에요. 아이가 갈 수 있는 정식 교육기관이 모두 문을 닫는다는 이야기죠. 대신 우리나라로 치면 주민센터 같은 커뮤니티센터나 청소년 수련관 등에서 운영하는 캠프들이 많아요. 머무를 동네를 정한 다음 커뮤니티센터에 방문해 캠프 프로그램을 예약하죠. 한국에서도 밴쿠버 시청 홈페이지 가입 후 프로그램을 예약할 수 있지만 밴쿠버 주소를 가지고 있어야 가입이 돼요. 캠프별 시간이나 연령대, 프로그램이 엄청 다양해요.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 운영하는 데이 캠프는 일주일 기준으로 100달러정도 들어요. 어느 해부터인가 저희 아이들은 줄곧 같은 캠프에 갔는데 몇 년간 같은 캠프를 보내다보니 아이도 매년 같은 친구들을 만나게 돼 좋더라고요.

두 아이의 캠프 참가비까지 비용이 만만치 않았을 것 같은데 좀 특이한 경우일 수 있는데 저는 두 아이 모두 학원을 한 번도 안 보냈어요. 대신 영어랑 수학 학원을 보낸다고 했을 때 매달 들어가는 돈 50~60만원을 저축했죠. 1년을 모으니 500~600만원이 되더라고요. 그리고 두 달 동안 서울에서 쓰는 생활비를 밴쿠버에서 사용한다고 치면 그리 큰돈이 드는 건 아니에요. 유럽이나 캐나다, 미국은 공원이나 거리에서 하는 행사부터 커뮤니티센터에서 하는 작은 전시까지 돈을 들이지 않아도 누릴 수 있는 게 정말 많아요. 어느 해에는 항공사 마일리지 모아서 비행기표를 예약한 적도 있어요.

 

 

숙소를 구하는 팁이 있다면 에어비앤비를 자주 사용해요. 본사에서 숙소나 호스트를 직접 관리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문제점이 없지는 않지만 편리한 점이 더 많죠. 초보 여행자라면 슈퍼호스트의 방을 우선 보는 게 좋아요. 저만의 팁은 호스트가 살고 있는 집인지 비즈니스로 운영하는 숙소인지를 확인하는 거예요. 숙소 사진을 보면 아이 물건이나 살림살이에서 생활의 흔적이 느껴지는 경우가 있어요. 그런 호스트들은 예약이 들어오면 잠시 다른 곳에서 사는 사람들이에요. 살던 집은 피하는 게 좋은 것이, 방 안에 손 대면 안 되는 물건이 많아요. 조심해야 하니 아이를 통제하게 돼서 안 좋은 것 같아요. 또 에어비앤비는 예약기간이 28일을 넘기면 장기투숙으로 구분하는데, 장기투숙은 예약 취소 시 환불이 어려워요. 27일로 예약하고 남은 일정을 호스트랑 메일로 조율하는 게 좋아요.

캠프를 통해 아이의 영어실력이 많이 늘었는지 영어 실력만 생각하면 한국에서 학원을 다니며 공부하는 게 맞아요. 시간 대비 학습효율이 높죠. 캐나다에 다녀오면 오히려 레벨이 떨어져요. 다만 영어 울렁증을 깨트리는 계기는 될 수 있어요.

영어 못하는 아이도 괜찮을까 아이의 성격이 중요해요. 영어를 못해도 친구들과 잘 어울리는 아이라면 괜찮지만 낯선 환경에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아이라면 취소하고 엄마랑 있는 게 좋을 것 같아요. 캐나다는 선생님과 아이들이 이야기를 잘 들어주고 잘 인내하는 편이에요. 중국인들이 캐나다에 이미 많이 살고 있어 동양인에 익숙하기도 하고요. 엄마가 아침에 같이 가서 작은 선물들을 나눠주며 아이를 소개하는 것도 방법일 수 있죠. 간혹 한국인이 아예 없는 캠프를 찾는 엄마들이 있는데 오히려 위험할 수도 있어요. 말이 통하지 않는 현지 아이들하고만 있는 것 자체가 아이에겐 굉장한 스트레스예요.

 

오롯이 가족만 있는 시간이 많아서 대화시간도 길어져요. 한국과는 다른 환경에 놓이니 아이가 무엇에 관심이 있는지, 어떤 성향을 지녔는지 좀더 객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어요.

 
캐나다, 이것만은 알고 가자!

캐나다는 월세 계약이 1일부터 시작
에어비앤비가 아닌 서비스드 아파트먼트(Serviced Apartment)를 이용한다면 1일부터 계약이 가능하니 중순이나 월말에 입국한 경우 호텔 등 단기간 머무를 수 있는 임시 숙소를 마련해야 한다.

수영장이 딸린 콘도에 머무는 것도 방법
캐나다의 경우 일교차가 커서 해질녘만 돼도 서늘해진다. 야외 수영장에서는 감기 걸리기 십상이라서 실내수영장을 이용하는 것이 좋은데, 아이와 엄마 모두 수영장에 입장하는 경우 30달러 이상이 소요되니, 수영장이 딸린 콘도에 머무는 것도 한 방법이다.

카드 복제 조심
대형 쇼핑몰이나 백화점은 문제가 없지만 작은 상점 카드리더나 거리 ATM 기기의 경우 카드 복제 위험이 있으니 카드 사용 내역 문자 시스템을 이용하는 것이 좋다. 각 카드사에서는 출입국 정보 서비스 신청 서비스를 통해 해외 카드 정보 유출 및 부정, 도난 사용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있다.

쓰리프트 스토어 이용하기
쓰리프트 스토어(Thrift Store)는 캐나다에 많은 재활용품 가게다. 자전거나 래시가드처럼 일시적으로 필요한 용품들을 저렴하게 살 수 있다. 한국에 돌아가기 전 무겁고 불필요해진 물건들을 아이와 함께 쓰리프트 스토어에 가져가 기증하는 경험도 해볼 수 있다.

캐나다 국립공원 무료 개방
올해는 캐나다 건국 150주년. 이를 기념해 캐나다 전역의 국립공원과 해양보존지역, 역사유적지 입장료가 무료다. 단 무료 입장이 가능한 디스커버리 패스를 캐나다 국립공원 관리국 홈페이지(pc.gc.ca)에서 신청해야 한다.

인기기사

@styler_mag

  • [#여기어때]
판교의 테라로사, 모두 가보셨어요? 커피는 물론 분위기까지 완전 좋아요. 주말에 느즈막히 일어나서 커피 한 잔 어떠세요?
#테라로사 #판교카페 #분당카페 #카페 #커피 #stylermagazine #editorch
  • [#글로벌주부생활] #싱가포르의걷고싶은길을만나다
#싱가포르주부생활 이희승(@emma_heeseung)이에요.
서울에 삼청동과 성수동이 있다면, #싱가포르 에는
#티옹바루(#TiongBahru) 가 있답니다. 가장 오래된 주거지역이며 최근 소박함과 옛스러움, 여유로움과 세련미를 동시에 간직한 핫플로 뜨고 있는 곳이에요. 걷는 것을 좋아한다면 꼭 가보셔야 해요. .시간이 촉박하다면 여러 개의 골목길 중 딱 두 개의 길을 추천해요. 전세계에서 가장 맛있는 #크루와상 을 판다는 #티옹바루베이커리 가 있는 #엥훈스트리트(#EngHoonStreet)와 새로운 카페와 패션 부띠끄가 줄지어 있는 #용시악스트리트(#YongSiakStreet)랍니다.
#티옹바루에서의하루
#반나절스케줄
먼저 엥훈 스트리트의🍞 #티옹바루베이커리에서 크루와상과 ☕️라떼를 한 잔 맛보거나 혹은 그 옆에 자리한 요즘 제일 핫한 🍳브런치 식당인 #메르시마르셀(#MerciMarcel)에서 점심을 해결한 뒤 용시악 스트리트로 향해 ✍🏻아동 전문 서점인 우즈 인 더 북스(#WoodsintheBooks)와 싱가포르 현지 작가들의 📚책을 모아놓은 #북스액추얼리 (#BooksActually), 그리고 싱가포르 출신 👗디자이너 부띠끄인 #나나앤버드(Nana & Bird)를 차례로 구경하는 거에요.
그리고 나무 그네가 트레이드 마크인 #플레인바닐라(#PlainVanilla)에서 디저트로 🍮컵케이크를 맛있게 맛본 뒤 정말 맛있는 커피를 ☕️테이크 아웃하러 #카페포티핸즈(#FortyHands)에 들르세요. 동남아 더위 쯤이야 에어컨 바람 가득한 곳에서 얼음 가득 든 아메리카노 한 모금이면 단번에 사라질 테니까요.
.
#tiongbahru
1. 🍞티옹바루 베이커리 - 프렌치 크루와상과 견주어도 전혀 손색이 없는, 아니 더 맛있는 듯하다. 2012년에 문을 연 바삭함과 고소함을 두루 갖춘 크루와상을 파는 빵집. 타르트, 샌드위치 등 각종 빵을 파는데 하나 같이 다 맛있다.
2. 🍽메르시 메르셀 - 최근에 오픈한 프렌치 감성의 레스토랑 겸 바. 옆에 위치한 티옹바루 베이커리의 아성을 넘볼 정도로 존재감이 넘친다. 간단한 브런치부터 푸짐한 점심, 저녁에는 와인 바로 변신한다.
3. 📚우즈 인 더 북스 - 아동 전문 서점으로 예쁜 표지와 아기자기한 소품으로 가득하다.
4. 📚북스 액추얼리 - 싱가포르 예술가 사이에서 유명한 독립 서점. 소설과 문학을 중심으로 선보이지만 에세이, 문학 저널 외에 잘 알려지지 않은 장르의 서적이나 앤티크 북도 취급한다.
5. 👗나나 앤 버드 - 싱가포르 로컬 디자이너 제품부터 장인의 소품까지 톡톡 튀는 아이템이 선보인다.
6. 🍰플레인 바닐라 - 프렌치 버터와 벨기에 초콜릿 등 질 좋은 재료로 만드는 컵케이크 집. 개인적으로는 레드 벨벳과 초콜릿 헤이즐럿이 특히 맛있었다. 호주, 영국에서 수입해온 유기농 잼과 소스도 판매한다.
7. ☕️포티 핸즈 - 2010년 문을 연, 티옹바루를 힙플레이스로 떠오르게 만든 장본인이다. 커피 애호가라면 반드시 가봐야한다.
  • [#문화생활]
프랑스 하이 주얼리 & 워치 메종 #반클리프아펠 이 오는 3월 31일부터 4월 29일까지 서울 #DDP 에서 특별한 주얼리 전시회 ‘라크 드 노아’전을 열어요. 인류 태초의 전설적인 이야기인 #노아의방주 에서 영감을 받은 이번 전시는 2016년 9월 파리에서 첫 선을 보인 바 있죠. 동물은 지난 100년이 넘는 기간 동안 반클리프 아펠의 대표적인 영감의 대상이 되어왔어요. 문화 예술적 가치가 뛰어난 이번 전시를 무료로 볼 수 있다는 것은 정말 럭키! 공연예술계의 거장으로 불리는 시각예술가 #로버트윌슨(#RobertWilson)이 참여했어요. #메종반클리프아펠 국내 홈페이지(kr-vcaarchedenoe.com)에서 사전 예약하고 방문하면 됩니다.
#styler_kya
  • [#스타일러_says]
시간과 함께 더욱 아름다워질 수 있을까?
모던 프렌치 여성복 #샤트렌의 새로운 뮤즈, 성유리!
#샤트렌느 #성유리와 함께한 우아하고 세련된 패션 필름을 만나보세요✨✨
*
성유리의 패션 스타일링 Tip
☝🏻유행하는 옷 보다는 나를 표현해 주는 스타일링을 할 것!
✌🏻모던하고 시크하면서 때론 여성스러운 우아함도 표현할 것!
#샤트렌#샤트렌느#성유리패션#성유리스타일#봄코디 #여성복 #스타일러주부생활 #스타일러 #stylermagazine
  • [#스타일러현장]
에스티로더와 함께 떠나는 무중력 여행 🛸🛸🛸
더 이상 중력에게 지지마세요.
노화가 오면서 피부는 중력 영향을 더 받게 되는데요. 노화로 인해 느슨해진 피부를 잡아줄 프로 리프팅 세럼!
바로 #에스티로더 #퍼펙셔니스트프로 #리프팅세럼 ✌🏻
*
바르는 #보톡스 라고도 불리는
아세틸헥사펩타이드-8을 함유한 퍼펙셔니스트 프로 리프팅 세럼!
보톡스 맞은듯한 빠른 리프팅을 기대해도 좋아요!
#무중력 #무중력여행 #무중력의자 #바르는보톡스 #리프팅세럼 #에스티로더세럼 #세럼추천 #스타일러주부생활 #스타일러 #editor_kimna #stylermagazine
  • [#잘먹고잘사는법]
참기름, 들기름, 미숫가루, 가래떡까지❣️깨볶는 냄새 가득한 방앗간에 다녀왔어요😌믿고 다닐 방앗간을 찾는 법! 스타일러 3월호에서 확인하세요☝🏻☝🏻☝🏻
#참기름 #들기름 #방앗간 #아날로그라이프 #스타일러 #스타일러주부생활 #stylermagazine #editor_jju
  • [#스타일러현장]
유럽풍 홈데코가 #한옥집 에서는 어떠한 분위기를 자아낼까?
유럽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자라홈 이 통의동 #아름지기 에서 18SS 컬렉션을 선보였어요. 유러피안 패션을 입고 한층 더 느낌있게 살아난 한옥의 모습을 살펴보세요🤭✨
#홈데코 #리빙 #라이프스타일 #패션을입은리빙스타일 #스타일러주부생활 #자라코리아 #스타일러 #editor_kimna #zarakorea #zarahome #stylermagazine
  • [#이거어때]
아티스트와의 협업으로 새롭게 태어나는 브랜드✨
산 걸 또 사게 만드는 그들의 능력!
개성 넘치는 일러스트레이터들이 만든 #소장각 컬래버레이션 제품들
*
❣️영국 일러스트레이터 루크 에드워드 홀 & #버버리 의 #패치워크백
❣️팝 아티스트 듀오 크렉 & 칼과 함께 다시 태어난 #네스프레소 , #키엘
❣️런던에서 활동하는 프랑스 출신 장 줄리앙과 #꼴레뜨 , #스튜디오 콘크리트의 만남
❣️호주 일러스트레이터 스텔라 레우나의 특유의 락 스피릿 무드가 묻어나는 #반스 , #프라다 와의 협업
❣️에스더 김의 트레이드마크 에스더 버니가 그려진 귀여운 핑크톤의 #vodana #ipkn 제품들까지!
*
패션, 뷰티, 라이프 스타일 등 다양한 분야에 진출한 일러스트레이터들의 #소장욕구 부르는 컬렉션을 만나보세요!
📸@lukeedwardhall @craigandkarl @jean_jullien
@stellarluena @estherlovesyou
#컬래버레이션 #협업 #일러스트레이터 #루크에드워드홀 #크렉앤칼 #장줄리앙 #스텔라레우나 #에스더김
#스타일러주부생활 #스타일러 #stylermagazine
  • [#스타일러_says]
#킨더초콜릿 과 #스타일러 가 함께한 #페이스오브킨더 캠페인 화보 현장!
인플루언서 이윤진, 안영아, 김미선씨에게 미션이 내려졌어요. 아이들이 꿈을 키울 수 있는 공간으로 아이의 방을 꾸며주자는 #킨더초콜릿 의 특명! 엄마들이 직접 공들여 꾸민 ‘꿈꾸는 내 아이의 방’은 스타일러 3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습니다! #킨더 가 아이의 방이 꿈이 자라나는 공간이 되도록 아이들의 꿈을 지원합니다!
#페이스오브킨더2018 이벤트 참여 ☞ https://goo.gl/N5XtpR
#Faceofkinder2018 #stylermagazine